Close
6922 Little river Tpke #D Annandale, VA 22003
(703) 942-5123
erika@imageskinclinic.com

Column

봄 피부가려움증, 그냥 넘기시면 안되요~

2017.06.07 10:24

imageskin

조회 수50

날씨가 차고 건조한 환절기가 되면서 피부 가려움증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이러한 피부 가려움증을 단순한 증상으로만 여겨 방치하는 경우가 많은데, 심해지면 수면 방해 등 삶의 질을 저하시키고 긁다가 생긴 상처에 2차 감염이 일어날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건조한 날씨와 낮아진 기온 탓에 땀의 분비가 줄어들면 우리 몸은 피부 수분량이 감소합니다. 이때 피부에 가려움으로 시작해 피부 표면의 미세한 각질이 하얗게 일어나고, 비늘 같은 각질이 떨어져 나옵니다.

피부 건조증은 가려움을 참지 못하고 긁어서 생긴 딱지, 각질, 홍반 등의 피부 발진을 동반할 수 있고 극도로 피부가 건조해 지면 피부가 튼 것처럼 갈라지기도 하는데 이렇게 나타난 피부염을 건성 습진이라고 합니다.

가려움증은 처음에는 허벅지, 종아리 등 다리와 팔 등에 나타나기 시작해 점차 마찰이 심한 골반이나 옆구리, 허리 주위 등 온몸으로 퍼집니다. 뿐만 아니라 온도가 낮아지면 피부의 신진대사가 약화되고 지방분비가 적어지며 뜨거운 물 목욕으로 지방을 씻어내게 되어 그만큼 수분이 빨리 증발해서 피부가 쉽게 건조해집다. 또한 추운 날씨에 꽉 끼는 옷과 건조한 공기에 쉽게 발생하는 정전기 등은 피부에 자극이 가기 때문에 피부건조증이 더욱 악화되기 쉽습니다. 이렇게 약해진 피부는 극도로 과민해져서 조그만 자극에도 심한 가려움증이 유발됩니다.

피부 건조증으로 인한 가려운 증상 때문에 피부를 심하게 긁으면 그 부위에 상처가 생겨 세균감염이 돼 곪거나 습관성 피부질환으로 발전할 우려가 높고 또 피부 표면의 기름막이 손상돼 피부는 더욱 건조해지고 가려움증은 더 심해지는 악순환을 반복하게 됩니다.

건조한 계절에는 정상인들도 피부가 건조해지는 것을 느끼지만 평소 피부 질환이 있던 사람들 중에는 날씨 때문에 피부병이 더욱 악화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피부 건조증을 예방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은 목욕과 생활 습관을 바꾸는 것입니다. 특히 간지러움을 각질 때문이라고 오인해 목욕을 너무 자주 하는 것은 좋지 않습니다. 비누를 많이 사용하는 것도 좋지 않은데 이는 피부에 있는 지방을 과도하게 제거하여 더 건조하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세정력이 강한 비누의 사용을 자제하고, 때밀이 수건으로 피부를 세게 문지르는 것은 오히려 피부상태를 악화시키므로 절대 금물!. 또한 바디스크럽을 이용하는 것도 주의가 필요하다. 목욕을 한 후에는 약 3분 이내 물기가 남아있는 상태로 보습제를 충분히 발라서 수분이 날아가지 않게 보호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실내도 창문을 열어 환기시키는 등의 방법으로 실내 습도를 적절히 유지합니다.

건조한 날씨에는 로션이나 크림을 평소 사용량보다 1.5배정도 많이 발라 주고 건조가 심한 피부에는 바셀린이나 아쿠아폴을 바르면 도움이 됩니다. 봄철 피부관리잘하셔서 별탈없이 봄을 잘 지나가시길 바래요..